사람들에게 무엇을 말하고 싶을까?
나또한 너와 다르지 않은데, 너는 슬픈눈으로
사람들을 바라보며 웃고 있구나
너의 그 슬픈 눈속에 나도 있구나.


- 2010 10월17일 대학로 연극축제 -
신고

'어설픈 사진속 이야기. > 구석구석 여기저기.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천천히..  (0) 2011.04.03
까도남..  (0) 2011.04.03
누구나 한번쯤을 꿈꿔 봤던..  (0) 2010.10.17
광대..  (0) 2010.10.17
인사동 거리..그리고 녹차 쵸콜렛  (0) 2010.10.16

+ Recent posts