잔인한 삶의 무게를..
가족을 위해서 당당히 짊어지고 이겨내셔야 했던.
우리 아버지..

그 어깨가 외롭지 않기를 기도합니다.
아니.이제는 외롭지 않으실겁니다.
제가 옆에 있으니까요..
사랑합니다.
신고

'어설픈 사진속 이야기. > 몰카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아버지..  (0) 2011.04.03
추억(2010 가을 야구장의 풍경 2)  (0) 2010.11.22
추억(2010년 가을 야구장의 풍경.)  (0) 2010.11.22

 
꼬마친구야. ^^;;
지금 네가 바라보고 있는 누군가의 멋진 모습이 그리 길지 않은 시간이 흐르게되면...
어쩌면 너의 모습이 될지도 몰라.


수고하셨습니다...
아름다운 당신들로 인해 그리고 두산 야구로 인해..2010년 가을은 참 즐거웠습니다. ^^

신고

'어설픈 사진속 이야기. > 몰카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아버지..  (0) 2011.04.03
추억(2010 가을 야구장의 풍경 2)  (0) 2010.11.22
추억(2010년 가을 야구장의 풍경.)  (0) 2010.11.22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


야구장의 꽃..치어리더 언니들..^^;;
아름다운 율동과 미소를 주지만 아무도 그녀들의 땀을 보지못했던거 같아.
신고

'어설픈 사진속 이야기. > 몰카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아버지..  (0) 2011.04.03
추억(2010 가을 야구장의 풍경 2)  (0) 2010.11.22
추억(2010년 가을 야구장의 풍경.)  (0) 2010.11.22

+ Recent posts

티스토리 툴바